본문 바로가기

카테고리 없음

낚시제목에 대한 반성

먼저 지난 포스트 제목이 낚시성이 된점에 대해 죄송한 마음입니다. 더불어 또 한번 블로거의 평판관리의 중요성을 느끼게 된 것 같습니다. 유입경로를 확인하다 미투데이가 있어 넘어가보니 제목이 잘 못되었다는 점을 발견하게 되었습니다. 어제 유입경로를 확인못했으면 한참 모르고 넘어갈뻔했네요. 다행히, 나중에 이승환님이 다시 댓글을 달아주시긴 했지만 말이에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제목을 작성할 때 어떤 때는 신중하게 고르는 편이고 어떤 때는 순간 생각나는 제목을 작성하게 됩니다. 지난 포스트 같은 경우가 두번째 경우였는데 노트북이 2가지 의미가 될 수 있고, 제목이 이벤트 글처럼 보일 수 있었던 것 같습니다. 블로그 트래픽을 올리기 위한 제목은 아니었습니다. 그전부터 방문하시던 분들은 이해하시겠지만, 이 블로그에 전면 광고도 없고 비즈니스와 연계된 부분도 없기 때문에 블로그 트래픽을 통해 올리는 수입은 한달에 1천원도 안됩니다. 

아무튼, 지난 포스트는 미투데이에서 댓글을 보고 제가 다시 확인해보아도 분명 적절하지 못한 제목이었던 것 같습니다. 직접 블로그에 댓글을 통해 피드백을 받은 건 아니지만 블로그의 장점이 이렇게 내외부 피드백을 받을 수 있다는 점이 아닐까 합니다. 반면에 혼자서 블로그를 운영해가면서 고정 독자도 늘다보니 블로그를 혼자 관리한다는게 참 어렵다는 생각도 드는것 같습니다.

해외 큰 블로그들이 왜 팀블로그로 운영되고 트랙백만 열려있고 댓글을 달지 못하는 유명 블로그가 보이는지도 다시 한번 알 수 있게 되는 것 같구요.
지켜보는 사람들이 많아 질 수록 점점더 의식하게 되는 부분이 많아지는 것도 분명한 것 같습니다. 하고 싶은 말을 하고, 공유하고 싶은 글을 쓰는데 보다 집중해야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오전에 제목을 수정했는데 그전에 제목을 보고 블로그로 잘못 넘어오신 분들에게는 죄송합니다. 사람이다 보니 비슷한 실수를 또 반복할 수도 있을 것 같습니다. 이 블로그에서 부적절한 부분을 발견하시면 언제든 피드백 부탁드립니다. 


* 미투데이는 유입경로 확인 말고 인링크(inlink)를 잡아낼 수 있는 방법이 없는 것 같은데 혹시 아시는 분 계시면 알려주세요~
  • Favicon of http://oddlyenough.kr BlogIcon Odlinuf 2008.10.04 19:44

    마키디어님, 그거이...웃자고 한 소리였는데. 이런 글까지 올려서 사과를 하실 줄은.. :)

    • Favicon of https://markidea.tistory.com BlogIcon 마키디어 2008.10.04 19:52 신고

      Odlinuf님 같은 경우는 그 전부터 방문하시던 분이라 당연히 이해하실거라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미투데이에 올라온 글을 보니 조금 안좋게 받아들이시는 분이 있는 것 같아 소심한 마음에 올렸습니다. 그건 그렇고 제가 다시 봐도 좋지 못한 제목이었던것 같아요^^

  • Favicon of http://www.multiwriter.co.kr BlogIcon 멀티라이터 2008.10.04 20:01

    사람 누구나 실수 할수 있죠. 그래도 마키디어님은 평판관리가 잘되서... 낚시라고 생각하는 사람은 없었을겁니다. 왠지 약간 힘이 빠지신것 같은데요. 그래도 그동안 올려 놓은 좋은글들이 쌓이고 쌓여있는데요. 제목하나로 그 평판이 흔들리지도 않으실테고.. 그동안의 평판으로 다 이해가 됩니다. 앞으로도 좋은 포스팅 부탁드립니다. ^^;;

    • Favicon of https://markidea.tistory.com BlogIcon 마키디어 2008.10.04 20:21 신고

      김정남님의 말씀에 힘이납니다. 블로그를 하다보면 중간중간 혼자하기 참 힘들다는 생각이 들때가 많이 드는 것 같습니다. 물론, 보람을 느낄 때도 많긴 하지만 말이에요. 참, 저도 김정남님 글 재밌게 잘 보고 한명의 독자입니다.^^

  • Favicon of http://noweb.tistory.com BlogIcon iron 2008.10.04 23:31

    헉. 저도 심각하게 올린 글은 아니었습니다. 저 스스로도 낚시성 제목을 많이 걸어서요.. 걱정을 안겨드린것 같아서 죄송합니다 @@

    그리고, 미투데이도 그냥 링크를 건다면, 트랙백이 걸린답니다. 다만,
    트랙백이 걸리면 공개적인 비난이 될 것 같아서.
    트랙백이 안달리는 댓글을 달고.. 혼자 중얼거린 건데..
    그 링크 타고 들어간 유입경로가 생각보다 많아버렸던 듯 합니다 @@

    어쨌든 이렇게 사과글까지 올리시다니 말없이 링크를 걸었던
    저도 죄송합니다. 꾸우벅

    • Favicon of https://markidea.tistory.com BlogIcon 마키디어 2008.10.05 17:38 신고

      글의 일부는 iron님의 링크와 관계없이 개인 블로그 운영하면서 격을수 있는 전반적인 어려움에 대한 내용입니다^^; 이 블로그를 언급하는 링크가 생긴다는건 어쨌든 지켜보는 분이 있다는 증거이기 때문에 이 블로그가 살아있는 이유가 된다고 생각합니다^^;;

  •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10.05 17:04

    순간적으로 생각나서 적는 제목은 충분히 그럴 소지가 있는것 같습니다. 저도 글을 발행하면서 제목 때문에 고민을 많이 하거든요.^^

    • Favicon of https://markidea.tistory.com BlogIcon 마키디어 2008.10.05 17:39 신고

      때론 말콤 아저씨의 블링크 이론이 잘먹힐 때도 있지만 실수를 할 때도 생기게 되는 것 같습니다^^; 블로그 하다보면 이것저것 참 신경쓸일이 많게 되기 마련인것 같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