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마케팅

TV 영향력 넘어서는 인터넷


지난 오랜 시간동안 TV의 영향력은 절대적이었다. 한때 우리는 TV광고 출연 여부에 따라 제품의 신뢰도를 결정짓기도 했다. '저거 TV에 나오는 상품이야'라며 TV광고에 나온 상품이기 때문에 믿을 수 있는 좋은 상품이라고 가정하던 시절이있었다. 인터넷의 등장이후로도 예전보다는 못하지만 TV는 여전히 강한 영향력을 지닌 매체임에는 틀림없다. 그렇다면, 인터넷의 등장 이후로 매체의 영향력에 어떤 변화가 일어나고 있을까?
사용자 삽입 이미지

최근 실시된
소비자의 미디어 소비에 관한 해리슨 인터랙티브조사 결과를 살펴보면, 인터넷과 TV의 변화된 영향력을 가늠해볼 수 있다.  이 조사는 영국, 독일, 프랑스 3국의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한 조사였다.

소비자의 의사결정과정에 어떤 매체가 어느정도의 영향력을 미칠까?
조사결과, 3국 모두에서 인터넷이 TV보다 2배 이상의 영향력을 미친것으로 나타났다. 심지어, 인터넷의 영향력은 신문과 같은 인쇄매체 보다는 8배이상의 영향력을 영향력을 미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영국(66%), 독일(71%), 프랑스(50%) 소비자의 절반 이상이 인터넷이 보다나은 의사결정을 가능하게 해준다고 응답했다. 여기서 주목할 만한 사실은 단지 28%의 소비자만이 기업이 배포하는 온라인 자료를 신뢰한다고 답했다는 점이다.

소비자들은 온라인상의 정보를 중요한 의사결정 요소로 고려하고 있지만, 기업이 배포하는 정보(또는, 기업이 배포한 듯한 정보)에 대한 신뢰도는 낮다는 이야기이다. 대다수의 소비자들이 블로그, 제품 리뷰 사이트 등 기업이 아닌 다른 소비자의 의견을 찾고 신뢰하는 경향을 보이고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Image: link

입소문은 어디에서 시작될까? 
입소문은 어디에서부터 시작해 퍼져나갈 가능성이 가장 높을까? 오늘날 기업 마케터들이 가장 알고 싶어하는 정보일 것이다. 결국, 어떤 사람이 그 회사의 제품, 서비스를 다른 사람에게 전파할 가능성이 가장 높을까라는 질문이다.

제품의 구매이전에 온라인상으로 제품에 대해 조사해보는 습관을 지닌 소비자들이 입소문의 핵심인 것으로 밝혀졌다(빅리서치). 이들 소비자들은 제품이나 서비스에 대한 풍부한 정보를 지니고 있을 뿐아니라 그 정보를 알리는데에도 적극적인 소비자들로 제품이나 서비스에 대한 경험을 다른 사람과 공유할 가능성이 가장 높은 소비자들이다. 이들은 잠재고객을 넘어 다른 사람의 구매에 영향력을 미치는 사람이다. 이들의 소비자들의 성향을 살펴보면, 블로그를 비롯한 소셜미디어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있는 사람과 일치한다.

블로거들은 제품이나 서비스에 대해 많은 정보를 흡수하는 경향이 있고 그 정보를 전파하는데 적극적이다. 소비자들은 기업이 배포하는 정보를 가장 덜 신뢰하고 블로그와 같은 소비자의 정보를 더욱 신뢰하며, 온라인 대화(정보)보다는 오프라인 대화(정보)를 더욱 신뢰한다.

오프라인 정보 역시 블로그와 같은 소셜미디어로 부터 흘러나온 정보의 비율이 높아지고 있어
이러한 정보의 흐름을 기업이 어떻게 관리하느냐가 입소문의 핵심이된다고 할 수 있다. 또한, 현재와 같은 기업의 밀어내기식 정보가 주를 이룬 블로그마케팅 또는 인터넷마케팅 현상을 새롭게 살펴볼 필요가 있다.

-연관글-
[소셜미디어 마케팅] - 단순 버즈와 진정한 입소문 마케팅의 차이
[소셜미디어 마케팅] - 펩시, 소셜미디어를 통한 리브랜딩
[소셜미디어 마케팅] - 한국 소셜미디어 시장 규모
[소셜미디어 마케팅] - 국내 소셜미디어의 특징
[소셜미디어 마케팅/블로그(마케팅)] - 블로그, 주류 미디어로 성장
[소셜미디어 마케팅/블로그(마케팅)] - RSS의 개념 및 이용 방법
  • Favicon of http://thankee.tistory.com BlogIcon family 2008.08.10 10:51

    좋은 글 감사합니다. 인터넷을 신뢰할 수 밖에 없는 이유가, 정보 소통의 양방향성 때문이겠지요. TV는 단적으로 포장하고 소비자를 어떻게든 더 속여볼라고 하는데, 인터넷은 실제 스펙이나 입소문, 모든 정보가 다 까발려짐으로서 보다 신뢰할 수 있죠.

    • Favicon of https://markidea.tistory.com BlogIcon 마키디어 2008.08.11 00:11 신고

      말씀처럼 양방향성이 가장 분명한 차이죠. 하지만, 웹상에서도 결국에는 신뢰성 문제를 어떻게 해결해 나가느냐로 돌아가게 될 듯합니다.

  • Favicon of http://hobaktoon.com BlogIcon 호박 2008.08.10 12:07

    오늘도 역시 착하지 않는 날씨일것 같아요^^
    모쪼록 몸과맘이 션션한 해피휴일 보내시길 바랍니다^^

  • Favicon of http://feeling-diary.tistory.com BlogIcon 비트손 2008.08.10 12:56

    기업들이 가장 바라는 바도 입소문에 의한 확산과 전파겠지만 기본을 살피지 않는다면 그리 효과가 없다고 생각이 드네요. 관련해서 쓴 글이 있어 트랙백 남깁니다. :)

  • Favicon of http://ilovenecely.tistory.com BlogIcon 러브네슬리 2008.08.10 14:48

    앞으로도 더욱더 인터넷 마케팅의 중요성은 점점 더 강해지지 않을까 싶어요
    특히나 리뷰를 전문적으로 하는 레뷰'같은 사이트들이 좀더 성장할 것 같네요 ^^

    • Favicon of https://markidea.tistory.com BlogIcon 마키디어 2008.08.11 00:09 신고

      인터넷미디어의 영향력은 이제 마케팅에서 빠질 수 없는 부분이 되어가고 있죠. 많이 이용되게 되면서 앞으로 더욱 신뢰성을 유지해 나갈 수 있느냐가 중요한 한 부분이 될 듯합니다.

  • 익명 2008.08.11 13:01

    비밀댓글입니다

  • 익명 2008.08.11 17:56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asrai21c.tistory.com/ BlogIcon Asrai 2008.08.15 12:36

    이 정보는 이미 제가 예상(국내에 반해 외국의 웹사이트를 보면 정보의 신빙성이 상당히 높아서 어느 정도 짐작하고 있었죠.)하고 있던 것을 사실로서 입증한 정보네요. 좋은 글 감사합니다.

    이 글을 읽고있자니 아쉬운 것은 국내이네요. 아직도 TV에 집착하는 한국인들을 보고 있자면(그것때문에 한국인의 TV 중독에 관한 트랙백을 걸었습니다.) 한국은 아직도 갈길이 멀구나라고 생각되는 건 어쩔 수 없나 봅니다.